블로그 이미지
김용오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특진교수 역임 닥터킴 이비인후과 대표원장 네이버 지식인 답변의사 여의도 성모병원 외래교수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9/08/28'에 해당되는 글 1

  1. 2019.08.28 신길동이비인후과귀어지러움, 원인질환은 무엇?
2019. 8. 28. 21:26 귀질환

신길동이비인후과

귀어지러움, 원인질환은 무엇?

 

 

우리의 귀 안쪽에는 2종류의 기관이 위치해

있습니다. 바로 청각을 담당하는 기관과,

평형감각을 담당하는 기관입니다.

 

특히 평형기관은 머리의 수평, 수직 선형

가속도, 회전 운동을 감지하여 중추평형기관에

전달함으로써 신체의 균형을 유지하도록

돕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흔히 평형기관에

문제가 발생했을 때는 강렬한 어지럼증을

느끼면서 몸의 균형을 잡지 못해 비틀거리게

됩니다.

 

 

 

 

또한, 평형기관에 문제를 일으키는 질환은 크게

이석증, 전정신경염, 메니에르병이 있는데요.

오늘은 그 중에서도 평형감각뿐만 아니라

청각에도 이상을 일으키는 질환인 메니에르병에

대해 자세하게 알아보겠습니다.

 

메니에르병은 내이의 막미로에 내림프액이

넘쳐나서 생기는 질환으로서, 주된 증상은

발작성 회전성 어지럼증과 이에 따른 구토,

그리고 심한 이명증과 난청 및 이충만감입니다.

 

 

 

특히 회전성 어지럼증은 수 시간 동안 지속될

수 있고, 마치 멀미를 하는 것과 같은 구토감이

동반됩니다. 그리고 어지럼증은 보통 1, 2

내에 완전히 회복되지만 다시 반복적으로

나타나기 때문에 괜찮아졌다고 안심해서는 안됩니다.

 

또한, 메니에르병은 일반적으로 음식이나 정신적

스트레스, 월경의 주기와 연관되어 발작이 일어날

수 있습니다.

 

 

 

주로 30~50대에 발병하며, 드물지만 10대에서도

발병되기도 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예전에는 이런 증상이 단순한 중추신경계의

이상으로 여겨졌으나 1861년에 프랑스의

메니에르(Meniere) 박사가 내이의 막의 문제로

발생하는 것으로 추정하면서메니에르병이라

불리게 되었습니다.

 

 

 

이 병을 치료하기 위해 무엇보다도 중요한 것은,

저염식의 식이요법입니다. 그저 덜 짜게 먹는

정도가 아니라, 최대한 짜지 않게 말입니다.

 

짠 음식을 자주 섭취하는 한국인에게는 힘들 수

있지만 메니에르병을 보다 효과적으로 치료하기

위해서는 인내해야 할 필요가 있으며, 하루에

한끼나 두끼 정도의 식사를 하는 것이 좋습니다.

 

이를 습관화하면서, 수개월 동안 내림프액의

압력을 낮춰주는 약물치료를 시행하면 거의

확실하게 치료가 가능합니다.

 

 

 

어지럼증 질환에 관하여 더 자세하게 알고

싶으시다고요? 그렇다면 아래의 링크에 접속해

보세요!

 

 http://www.doctor-kim.co.kr/clinic01/clinic01_02.asp

posted by 김용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

prev 1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