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김용오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특진교수 역임 닥터킴 이비인후과 대표원장 네이버 지식인 답변의사 여의도 성모병원 외래교수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7.05.17 11:39 목질환

영등포구 이비인후과

음성장애

 

 

 

 

안녕하세요, 숨쉬는 즐거움을 찾아드리는 닥터킴 이비인후과입니다.

 

목을 계속해서 사용해야 하는 가수와 교사들의 고질병 중 하나로

알려진 성대결절은 대표적인 음성 질환 중 하나입니다.

 

이 밖에도 어린아이들이나 상담사, 강사 등도 성대결절에 쉽게

노출될 수 있어 주의해야 합니다. 만약 쉰 목소리가 2주 이상

지속된다면 성대결절을 의심해보는 것이 좋습니다.

 

 

 

 

성대는 후두에 위치하고 있는 점막 주름입니다. 공기가 이 주름을

지나면서 목소리가 발생되는데요, 성대결절은 무리한 발성, 목소리의

남용 등에 의해 성대에 굳은 살이 생기는 질환을 말합니다.

 

주된 원인은 큰 목소리로 말을 하거나 소리를 치는 등 무리한 발성

및 목소리 남용입니다. 6~7세 정도의 아이들이나 교사, 젊은 여성들에게서

많이 발견되고 있습니다.

 

 

 

 

 

성대결절의 주된 증상은 쉰 목소리이며, 고음을 부드럽게 내는 것이

어렵습니다. 목 통증, 발성통 등이 나타날 수 있으며 중복음, 부드럽지

못한 소리 등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성대결절은 적절한 치료 시기를 놓치게 되면 만성으로 발전하여 치료가

어려워질 수 있기 때문에 쉰 목소리가 계속해서 지속된다면

이비인후과에 내원하여 정확한 진료 받아보시기 바랍니다.

 

 

 

 

 

성대결절은 후두내시경을 통해 진단이 가능하며 초기의 경우

음성 사용을 자제하고 충분한 가습과 음성 치료 등을 시행하게

됩니다. 특히 음성 치료는 약 80% 이상의 경우에서 증상 호전을

나타내고 있습니다.

 

 

 

 

 

하지만 성대결절이 만성화로 발전됐거나 직업상 목소리 사용을

쉴 수 없는 경우에는 음성 치료만으로 치료가 어렵기 때문에

수술적 치료를 고려해야 합니다.

 

성대결절을 예방하려면 물을 자주 마셔 성대가 건조하지 않도록

하고 장시간 말을 하거나 지나치게 큰 소리를 내는 일을 피해야

합니다.

 

posted by 김용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