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김용오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특진교수 역임 닥터킴 이비인후과 대표원장 네이버 지식인 답변의사 여의도 성모병원 외래교수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20. 6. 30. 22:33 목질환

신도림역이비인후과,

역류성 후두염 치료 후 예방까지 중요해

 

 

 

오늘은 후두에 발생하는 흔한 질환, 역류성 후두염에

대해 알아보려고 합니다.

 

역류성 후두염은 위식도 역류질환이라고도 불리는데요.

위장으로부터 위산이 역류해 후두에 심한 자극을 주는

것으로 염증이 생기는 상태입니다.

 

이전까지만 해도 그렇게 발생 빈도가 높은 편은

아니었으나, 최근 현대인들의 잘못된 습관으로

발생률이 점점 증가하는 추세를 보이게 되었죠.

 

 

위산은 음식물을 소화시키기 위해 위에서 분비되는

액체로써 강한 산성을 띄고 있습니다. 그 덕분에

위에 들어온 어지간한 세균들은 전부 박멸되지만,

역류하면 목에 상당한 피해를 주기 때문에 위산이

역류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합니다.

 

그런데, 위산은 왜 역류하는 것일까요?

 

이는 평소 위 건강에 해를 주는 잘못된 식습관

때문입니다. 예를 들어 음식물을 제대로 씹지도

않고 삼키거나, 야식을 즐겨 먹거나, 위에

자극적인 음식을 먹는 등 말입니다. 게다가

커피나 과음, 흡연 등에 의해서도 유발될 수

있으므로 조심하셔야 합니다.

 

 

또한, 위산이 역류한 이후부터 아래와 같은

증상이 일어나고 있다면 후두에 염증이

발생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1. 지속적인 쉰 목소리

2. 목에 무언가 걸리는 듯한 불편감

3. 목의 점액 과다

4. 만성적인 기침

5. 명치 부위의 화끈거리는 느낌

6. 목이 아프고 쓰림

 

 

이러한 역류성 후두염은 진단을 받은 후,

그에 따라 적절한 치료를 받으셔야 하는데요.

 

닥터킴이비인후과에서는 역류성 후두염에

대해, 근본적으로 위산 분비를 억제하기 위한

약물치료를 실시합니다. 여기에 더해

식이 조절, 생활습관 개선 등 지속적인

유지 요법으로 재발을 방지해야 합니다.

 

그런데, 만약 예정보다 빠르게 증상이

개선되었다고 하더라도 복약을 임의로

중단하면 대부분 재발하므로 최소 8~12

정도는 꾸준히 약물을 복용하실 필요가

있습니다.

 

 

또한, 닥터킴이비인후과의 진료 예약은

밑의 배너를 통해 간편하게 접수

가능합니다.

 

 

posted by 김용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