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김용오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특진교수 역임 닥터킴 이비인후과 대표원장 네이버 지식인 답변의사 여의도 성모병원 외래교수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12. 10. 22. 14:03 알레르기 비염

[비염예방법]알레르기 비염 이렇게 예방하세요

 

 

 

 집먼지 진드기가 원인인 경우

 

 

집먼지 진드기는 우리나라 전체 알레르기 비염 원인의 60~70%를 차지한다. 때문에 이 집 먼지 진드기를 잘 제거하는 것이 알레르기 비염 예방의 핵심이다.

 

 

▶온도•습도 조절
실내 온도는 25℃ 이하, 습도를 45% 이하로 맞추면, 집먼지 진드기가 살기 어려운 환경이 된다.

 

▶알레르기 방지용 침대 커버•베개 사용
집먼지 진드기가 침대 매트리스 밖으로 나올 수 없도록 천이 촘촘하게 짜인 '알레르기 방지용 침대 커버'를 이용해 볼만하다. 카펫은 진드기가 활동하기 좋은 곳이므로 실내에 두지 않는다.

 

▶침구류 세탁
일주일에 한 번 이상, 55~60℃ 이상의 온수로 30분 이상 침구류를 세탁하면 진드기를 박멸할 수 있다.

 

▶공기 청정기
크기가 0.3um이상인 입자를 99.9%는 걸러내는 것으로 입증된 고성능 필터(HEPA 필터)가 장착된 공기청정기를 사용하면 공기 중에 떠도는 집먼지 진드기를 제거할 수 있다.

 

▶청소
일주일에 한번 이상 진공 청소기로 집안 구석구석을 청소하는 것이 좋다. 다만 알레르기 비염 환자는 진공 청소기를 사용하지 말아야 한다. 진드기를 억제하는 약품을 뿌릴 때에는 침실뿐 아니라 거실도 빠뜨리지 말아야 한다.

 

 

 꽃가루가 원인인 경우

꽃가루가 항원인 사람들은 초가을에는 잡초 꽃가루 때문에 알레르기 비염의 증상이 생길 수 있다. 꽃가루는 공기 중에 날아다니므로 예방이 쉽지는 않지만, 집안에까지 꽃가루가 들어오지 않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

 

▶꽃가루가 많이 날리는 날에는 되도록 창문을 닫는다.

 

▶집안에서 공기청정기를 사용한다.

 

▶외출 시에는 마스크를 사용한다.

 

▶집에 들어와서는 반드시 손을 씻고 세수 한다.

 

 

동물의 털이 원인인 경우

 

 

집에서 애완동물을 기르지 말아야 한다. 자주 목욕을 시키거나 청소를 깨끗이 하는 등 어떤 방법을 써도 동물의 털을 제거하는 데는 그다지 효과가 크지 않은 것으로 보고되어 있다. 부득이하게 애완동물을 키워야 한다면 개나 고양이가 적어도 침실에는 들어오지 못하게 해야 한다.

 

 

 

 

 

 

 

posted by 김용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