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그 이미지
김용오
가톨릭대학교 성모병원 특진교수 역임 닥터킴 이비인후과 대표원장 네이버 지식인 답변의사 여의도 성모병원 외래교수

calendar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otice

2021. 4. 16. 21:42 목질환

대방동이비인후과 :

계속되는 기침 유발, '역류성 후두염'이 원인?

 

 

요즘 같은 시기에, 기침을 하는 사람들을 보면 자연스럽게 경계를 할 수 밖에 없습니다. 요즘 세계적으로 유행하고 있는 코로나19의 대표적인 증상이 기침이니 말입니다. 물론 일시적으로 나타나는 정도의 기침이라면 크게 경계하진 않을 겁니다. 하지만 기침이 반복적으로 나타난다면? 당연히 코로나19를 의심할 수 밖에 없겠죠.

 

하지만 꼭 코로나19만이 기침을 유발하는 병은 아니죠.

 

 

기침이라고 하는 병은 우리 몸을 방어하는 중요한 보호작용의 하나입니다.

 

어떤 경로를 통해 유해 물질이나 이물질들이 기도 내로 들어오는 것을 막고 폐와 기도에 존재하는 분비물이나 해로운 물질을 바깥으로 배출하여 기도를 항상 깨끗하게 유지시켜 주는 역할을 하죠. 때문에 잠깐 기침을 하는 건 결코 나쁜게 아니지만, 반복적으로 나타난다면 위험합니다.

 

이러한 기침이 위산 역류 후부터 발생하고 속까지 쓰리다면 역류성 후두염을 의심해보는 것이 적절합니다.

 

 

후두염은 후두 부위에 염증이 생겨 후두가 빨갛게 부어오른 상태를 말합니다. 원인은 무척 다양하지만 현대에 이르러서는 강한 산성 성분인 위산이 식도로 넘어오게 되면서 후두를 자극해 생기는 일이 급증하는 추세를 보이게 되었습니다.

 

그 이유는 현대에 들어, 위장 건강에 악영향을 주는 잘못된 식습관을 가진 분들이 많아졌기 때문입니다.

 

 

이 역류성 후두염을 유발하는 습관은 다음과 같습니다.

 

1, 취침하기 전에 음식물을 섭취하면 밤 사이 위산이 역류할 수 있습니다.

 

2. 몸이 꽉 끼거나 조이는 옷을 입는 건 위장을 압박해 위산을 역류시킬 수 있습니다.

 

3. 기름기 많은 음식, 맵거나 자극적인 음식, 술과 담배, 커피, 초콜릿이나 민트 등은 위장을 연결하는 괄약근을 약하게 하므로 피해야 합니다.

 

 

닥터킴이비인후과는 이와 같은 역류성 후두염 증상을 호전시키기 위해 약물치료를 실시하고 있습니다.

 

사용되는 약물은 위산의 분비를 감소시키는 효과를 가지고 있습니다. 애초에 역류성 후두염의 원인 자체가 위산 분비가 심해지며 역류하면서 발생했기 때문에, 이 약물치료는 근본적인 치료법이라 할 수도 있죠.

 

치료에 사용되는 약물은 이를 주기적으로 복용하면 역류성 후두염을 효과적으로 치료하는 것이 가능합니다.

 

그리고 치료 후에는 위산을 역류시키는 잘못된 식습관을 개선해야 할 필요가 있습니다. 그래야 역류성 후두염을 효과적으로 예방할 수 있으니 말입니다.

 

posted by 김용오

댓글을 달아 주세요